19년 11월 30일의 다과회

오늘은 다과회 포스팅이 조금 늦었습니다. 저는 주말이 훨씬 훨씬 바쁜 편이라서 그렇게 되었다는 말을 드리고 싶어요. 게다가 사실 인스타그램에 올릴때는 따스한 분의 댓글에 좀 힘을 얻어서 올렸는데 그게 없어졌다고 생각하니 […]

Continue Reading

생소한 피에르 가르뎅 잉크 1편

이번 주말에 필기구 동호회에서 행사하는 이벤트에 가게 되어서 그 곳에서 잉크를 12종 구매하였는데 그 잉크 제작회사는 위에 적은 피에르 가르뎅이였습니다. 만년필을 그래도 열심히 쓴다는 저에게도 생소한 브랜드이긴 했지만 꾸준히 만년필을 […]

Continue Reading

19년 11월 28일의 다과회

지를 담은 사진을 카메라로 안 찍었다는 것을 글을 쓸려니까 말아서 폰에 있는 사진으로 대체할려니까 색감이 너무 칙칙해서 손 좀 보았습니다만 뭐 이 색상도 아닌 것 같다고 생각은 들게 되네요.(쓴웃음) 색상을 […]

Continue Reading

19년 11월 27일의 다과회

오늘은 저녁이 맛이 정말 없었기에 속상했고 티타임을 정말 기대했습니다. 뭐 장염이 나아지지 않고 있기에 결국 티타임은 괴로움으로 끝났지만 차는 정말 맛있었습니다.(웃음) 오늘의 차는 Lupicia 柚子입니다. 녹차 베이스에 유자향이 정말 산뜻해서 […]

Continue Reading

19년 11월 26일의 다과회

오늘의 다과회는 일상으로 할까 먹을거리으로 카테고리를 할까 고심하다가 결국 먹을거리로 하였습니다. 오늘은 다과회를 할지 말지 고민하다가 좀 필요한 일도 있고 저녁으로 먹은게 속을 건디려서 결국 급히 마셨습니다.(웃음) 오늘의 차는 냉침해서 […]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