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3월 25일의 다과회

안 좋은 일이 너무 가득한 날에는 더욱 간절해지는 다과회 생각.
그래서 마셔보았습니다. 차갑고 상큼하고 즐거운 시간.
파스키에 타르트는 냉장고에서 4시간 해동을 해야하니 미리 준비해주세요.
언젠가 와플도 직접 구워먹고 싶은 야망이 있습니다.

Continue Reading

19년 12월 1일의 다과회

오늘은 항상 궁금했던 더블 프로마쥬 구매해보았습니다. 그래서 조금 이른 시간에 다과회를 가졌는데 어제의 다과회 글이 밀려서 그만 또 밀리고 말았네요. 오늘은 찻잔을 무엇으로 할지 정말 막판까지 고민했습니다. 오늘의 차는 왠지 […]

Continue Reading

19년 11월 30일의 다과회

오늘은 다과회 포스팅이 조금 늦었습니다. 저는 주말이 훨씬 훨씬 바쁜 편이라서 그렇게 되었다는 말을 드리고 싶어요. 게다가 사실 인스타그램에 올릴때는 따스한 분의 댓글에 좀 힘을 얻어서 올렸는데 그게 없어졌다고 생각하니 […]

Continue Reading